적성고사 지각생 통보 수시

*.39.172.79

2018.10.17 23:07

정상응시자 조회 수 : 406

저는 문과지원 학생으로 1:40까지 도착해서 시험에 정상응시한 학생입니다.

그런데 제 친구는 이과지원 학생이며 입실 시간인 9:40까지 도착하지 못했습니다.

물론 지각생들에 대한 서경대학교의 특혜를 일정 부분 이해하며 납득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과 기준으로 시험 시작전인 10:00까지 도착한 학생들에게 시험 응시를 허용해줄 것이면 지각생에게 통보가 갔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전화를 한다든지 시간이 안 되면 단체 문자라도 돌려준다든지 해서라도 지각생 사이에서도 공정하게 시험을 봤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제 친구는 비록 9:40까지 도착은 못 했지만 9:47에 시험 응시관에 도착하여 문이 닫힌것을 보고 서경대학교를 다시 나왔다고 합니다.

그렇다면 제 친구도 적성고사 지각생들과 똑같은 상황에 처했지만 응시가 안 되는 원칙을 알고 서경대학교 응시관 바로 앞에서 포기할 수 밖에 없었습니다.

지각생들이 적성고사를 치룬것이 인정이 된다면 위에 말한 제 친구같은 학생들을 위한 시험도 따로 있어야한다고 생각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882 와 이제 기사봤는데 19191919199 2018.10.19 506
7881 운영도 못하고 환불도안해주고 학부모 2018.10.19 277
7880 이런걸 답변이라고 해놨는가 학부모1234457 2018.10.19 291
7879 기회는 평등하게 과정은 공정하게 결과는 정의롭게 블루하우스 2018.10.19 305
7878 조기발표 환불 가즈아 18 2018.10.19 265
7877 조기발표 ㄱ 전형료 65000 개껌값도 아니고 환불 ㄲ 2018.10.19 255
7876 혜인관 앞 운동장에 2시 임박해서까지 학생들이 도착했는데 그게 지각생이 아니라는 겁니까? 학부모 2018.10.19 357
7875 저는 인천의 부양해야할 가족과 강아지 두 마리가 있는 한 학생입니다. (사료값이 쌀값보다 많이 나옴) 서경대를 잠시나마 사랑했던 한 남자 2018.10.19 389
7874 저는 인천의 부양해야할 가족과 강아지 두 마리가 있는 한 학생입니다. (사료값이 쌀값보다 많이 나옴) 서경대를 잠시나마 사랑했던 한 남자 2018.10.19 248
7873 아래 사과글 관련 디파인 2018.10.19 267
7872 적성고사 사과문 관련 디파인 2018.10.19 300
7871 존버충 서경대 반성해라 2018.10.19 240
7870 진짜 대단하네요 서경대 서경대망해라 2018.10.19 289
7869 조치를 취해주시길 바랍니다. 조치를 취해주세요 2018.10.18 228
7868 레알루 포기 2018.10.18 318
7867 부탁드립니다 1지망 2018.10.18 259
7866 미용 실기고사 준비물 질문 미용실기 2018.10.18 249
>> 적성고사 지각생 통보 정상응시자 2018.10.17 406
7864 적성고사 지각생들 적성고사 응시학생 2018.10.17 302
7863 이정도면 박수치고 그냥 포기함 이야 대단하네 2018.10.17 328